u파워볼,파워볼실시간,실시간파워볼,1.97배당,파워볼전용사이트,파워볼게임사이트,홀짝게임,파워볼게임,파워볼엔트리,파워사다리,동행복권파워볼,하나파워볼,엔트리파워볼,파워볼사이트,키노사다리,키노사이트,엔트리사이트,파워볼하는법,파워볼분석,파워볼사다리,파워볼,나눔로또파워볼,네임드파워볼,앤트리파워볼,파워볼재테크,파워볼중계,연금복권당첨번호,라이브스코어,스포츠토토,토토사이트,네임드사이트,파워볼결과,돈버는사이트,엔트리게임,파워볼픽스터,사다리게임,파워볼픽,파워볼당첨번호,파워볼구매대행,파워볼게임실시간,파워볼패턴,실시간파워볼게임,파워볼그림,자이로볼,파워볼유출,베트맨토토,배트맨토토,연금복권,나눔로또,파워볼대중소,파워볼예측,파워볼양방,파워볼게임하는법,파워볼게임사이트,하나볼온라인,파워볼메이저사이트,파워볼무료픽,파워볼놀이터,파워볼사이트추천,파워볼주소
하나파워볼

파워볼픽스터 파워사다리 파워볼패턴 베팅 전용사이트

페이지 정보

작성자 팀에이투 작성일20-12-04 19:32 조회187회 댓글0건

본문


sky1.gif








Sydney FC vs Yokohama F. Marinos

Rhyan Grant (L) of Sydney in action against Daizen Maeda (R) of Yokohama during the AFC Champions League group H soccer match between Sydney FC and Yokohama F. Marinos at the Al-Janoub Stadium in Al-Wakrah, Qatar, 04 December 2020. EPA/NOUSHAD THEKKAYIL
[CBS노컷뉴스 송주열 기자]


문화재청이 일제강점기 시각장애인을 위해 제작된 한글 점자 '훈맹정음'을 국가등록문화재로 등록했다.

문화재청은 4일 박두성 선생(1888~1963년)의 '훈맹정음' 제작, 보급 유물'과 '한글점자 '훈맹정음' 점자표, 해설 원고'를 국가등록문화재로 등록했다고 밝혔다.

'훈맹정음'은 박두성 선생이 1926년 11월 4일에 반포한 우리나라 최초의 6점식 점자로 일제강점기 시각장애인들이 한글과 같은 원리를 통해 글자를 익히도록 한 고유 문자체계이다.

인천 강화군 교동교회 출신인 박두성 선생은 1931년 신약성서를 점역하고, 1941년 성서 점자 원판을 제작하는 등 시각장애인들을 위한 성서 보급의 선구자로도 불린다.

NCT

실시간파워볼
[OSEN=김은애 기자] NCT(엔시티)가 23명의 완벽한 시너지로 전세계 음악 팬들을 매료시켰다.

NCT는 4일 오후 6시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정규 2집 파이널 싱글 ‘RESONANCE’를 발표했다.

신곡 ‘RESONANCE’는 정규 2집으로 선보인 ‘Make A Wish (Birthday Song)’(메이크 어 위시), ‘90’s Love’(나인티스 러브), ‘Work It’(워크 잇), ‘Raise The Roof’(레이즈 더 루프) 등 4곡을 조합해 만든 곡으로, 가사에는 더 큰 힘과 영향력을 지니고 전 세계로 뻗어 나가겠다는 NCT의 포부를 담았다.

특히, 이번 파이널 싱글은 1년여 전 정규 2집 앨범 기획 단계부터 준비해온 곡이다. 그만큼 이번 곡에선 23명 멤버의 특급 시너지가 가득 담겼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NCT


NCT는 "I’m about to raise the roof 공명 그 안의 moves (raising)/퍼져가네 like the news 잠들었던 널 깨워" "Imma wake you up (sleeping)/난 가고 있어/우린 더 커져 가 when we raise the roof" 등의 가사를 통해 강한 의지를 드러낸다.

더불어 퍼포먼스 역시 NCT의 완벽한 호흡이 돋보이는 다채로운 동작들로 구성, 열정적이고 에너지 넘치는 퍼포먼스를 예고하고 있다. 12월 6일 ‘2020 MAMA (Mnet ASIAN MUSIC AWARDS)’에서 최초 공개할 계획인 만큼 글로벌 팬들의 기대감이 치솟는 중이다.

한편, NCT는 12월 5일 MBC ‘쇼! 음악중심’에 출연해 ‘Work It’ 무대를, 6일 SBS ‘인기가요’에서 ‘90’s Love’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misskim321@osen.co.kr

[앵커]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 감염 사망자가 150만 명을 넘어서는 등 확산세는 오늘도 계속됐습니다.

백신 보급 전까지 확산이 계속될 것으로 보여 이번 겨울이 최대 고비가 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옵니다.

김귀수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지난해 12월부터 시작된 코로나19의 감염 확진자는 1년 만에 6천5백여만 명이 됐습니다.

사망자는 150만 명을 넘어섰습니다.

최악은 미국입니다.

전 세계 사망자의 20%에 가까운 28만여 명이 숨졌습니다.
동행복권파워볼
확진자도 천4백여만 명에 달합니다.

브라질, 인도, 멕시코가 10만 명이 넘는 누적 사망자를 기록해 미국의 뒤를 잇고 있습니다.

유럽 지역에선 영국이 가장 먼저 누적 사망자 수 6만 명을 넘었습니다.

5만 8천여 명이 숨진 이탈리아에선 현지시간 3일 일일 사망자가 역대 최대인 993명을 기록했습니다.

문제는 이번 겨울입니다.

북반구가 겨울철로 들어서면서 코로나19 확산세가 다시 거세지고 있습니다.

이와 관련해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 CDC는 크리스마스 주간인 이달 21일부터 27일 사이 2만 명 가까이 사망할 수 있다는 우울한 전망을 내놨습니다.

추수감사절 여행과 가족 모임의 여파가 이달 중 본격 반영될 거라는 겁니다.

[레드필드/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 국장 : "사망률에 대한 우려가 현실화하고 있습니다. 불행히도 내년 2월 이전에 바이러스로 숨지는 사람이 45만 명이 될 수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화이자가 연내 계획했던 백신 출시 물량을 1억회 분에서 5천만회 분으로 대폭 축소해 각국의 접종 계획에 차질이 불가피해 질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오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귀숩니다.

영상편집:이현모/그래픽:박미주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김귀수 기자 (seowoo10@kbs.co.kr)
르노삼성자동차는 10억 원 상당 전기차와 상용차 총 113대를 부산 사회복지기관에 전달했다고 4일 밝혔다. 지난 3일 부산시민공원 야외주차장에서 국내 최대 규모 친환경차 기증식이 진행됐다.

기증식에는 도미닉 시뇨라 르노삼성 사장과 박종규 노조위원장을 비롯해 홍정기 환경부 차관과 변성완 부산광역시장 권한대행, 신정택 부산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기증되는 모델은 르노 트위지 100대와 SM3 Z.E. 10대, 르노 마스터 3대로 구성됐다. 해당 차량은 부산 내 노인과 장애인, 저소득층, 동물복지 등을 위해 사회복지 서비스를 제공하는 70곳의 사회복지기관과 사회적경제기관 등에 전달될 예정이다. 10억 원 상당 차량 기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길어지면서 도움과 관심이 필요한 취약계층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깨끗한 환경을 위한 친환경차 기부문화 확산을 위해 기획됐다. 르노삼성과 환경부, 부산시가 뜻을 모아 성사된 기부 활동이다.

지난 4월 르노삼성 노사가 임금협약을 마무리하면서 코로나19로 인한 지역사회 어려움을 함께 나누기 위해 노사 공동명의로 사회공헌 기부금을 조성하기로 합의한 사항을 실천에 옮긴 것이기도 하다.


도미닉 시뇨라 르노삼성 사장은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면서 부산 시민들의 고충이 커지고 있는데 이런 때일수록 지역사회와 시민의 연대가 필요하다”며 “위기를 극복하고 희망을 향해 나아가기 위해 함께 힘내자는 말을 전하고 싶었고 이번 전기차 기부가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기부가 미래를 위해 친환경차 기부문화가 확산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르노삼성은 부산을 대표하는 기업으로 지역사회를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해왔다. 부산시와 함께 ‘부산청춘드림카지원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 사업은 대중교통이 취약한 부산 산업단지에 신규 취업한 청년에게 최대 3년간 전기차를 지원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청년 취업을 촉진하는 동시에 중소·중견기업 인력난을 해소하는 데 기여하는 사업이다. 또한 작년에는 업계 최초로 해외 전기차 생산설비를 부산공장으로 완전 이전해 10월부터 초소형 전기차 트위지를 부산 소재 차체부품제조업체인 동신모텍이 생산하고 있다.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으며 지역제품 구매를 유도하는 ‘메이드 인 부산’ 캠페인을 통해 부산시 제조업 도약에 힘을 보태고 있다.
파워볼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